‘네,네,네’는 ‘Yes,yes, yes’와 같은 게 아닙니다!

영어의 ‘yes’와 한국어의 ‘네’의 의미적 차이점을 다루는 글을 조만간 쓸 예정이지만, 오늘은 먼저 사용법의 차이점을 살펴보려고 합니다. 미국 문화에서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상대방의 말을 끊고 끼어들면 예의가 아니죠?

그런데 한국에서는 맞장구 치는 문화가 있어서 그런지 판소리에서 고수가 노래에 ‘얼씨구’ 같은 추임새를 넣듯이 상대방의 말에 동감하면 훨씬 더 많은 격려하는 말과 추임새를 넣는 것 같아요. 어른 앞에서는 몇 초에 한 번씩 ‘네,네’라고 하고 요점이 나올 때마다 ‘맞습니다’나 ‘알겠습니다’라고 하고, 친한 친구 앞에서는 ‘응, 응, 응…그래, 맞아. 정말? 내 말이…’같이 호응해주고, 심지어 박수까지 쳐주기도 합니다.

양쪽 문화에서 다 친한 친구끼리 말할 때 찬성의 의미로 온갖 짧은 말들을 상대방 말 사이사이에 넣어주지만, 정중한 대화를 할 경우는 차이점이 큽니다. 영어에서는 상대방이 말하는 도중에 ‘yes’를 반복적으로 말하는 게 정중하게 들리기는커녕 대부분 상황에서 정말 예의 없고 무뚝뚝하게 들립니다.

‘Yes, yes, yes’를 말하면 의미는 ‘알았스, 알았스, 알았다니까’와 비슷하게 들리기 때문에 가급적 안 쓰는 게 좋아요.

마찬가지로 ‘I know’도 반복적으로 말하는 게 정중하게 들리지는 않아요. ‘I know’는 ‘알아’와 비슷한 느낌입니다. 상대방이 하는 말을 내가 이미 아니까 말하지 말라는 말과 다름이 없어요.

한국말에서도 똑같아서 사람들이 ‘알아요’라는 말을 피하고 대신 ‘알겠어요’를 쓰잖아요. ‘알겠습니다’라는 말을 영어로 옮기면 ‘I know’가 아니라 ‘I see (what you’re saying)’또는 ‘I understand’입니다. 물론 한국인도 외국인한테 그렇듯이, 외국인이라는 점을 감안해 영어 억양을 많이 따지지 않고 이해하려고 하지만, 실은 ‘I know, I know, I know’라고 하는 말투가 네이티브 스피커한테는 정말 건방지게 들려요.

그리고 원칙적으로 상대방이 말할 때 ‘Yes, yes’ 쓰는 게 예의가 아니니까 그냥 조용히 고개를 끄덕거리는 방법이 제일 좋아요. 상대방이 말을 멈출 때까지 기다리고 말하는 게 제일 정중한 예절입니다.

요약: 건방지게 해도 되는 친구한테 ‘Yes, yes, yes’나 ‘I know, I know’를 쓰시고, 정중하게 대해야 되는 사람 앞에서 ‘I know’ 대신 하고 싶은 의미따라 ‘I’ve heard that before,’ ‘I see’나 ‘I understand’를 쓰세요.

Michael

Hey, everyone! Welcome to my site.

You May Also Like

17 thoughts on “‘네,네,네’는 ‘Yes,yes, yes’와 같은 게 아닙니다!

    1. 아~ 너무 좌절하지 마세요 ㅎㅎ 좋은 톤으로 ’yes’ 한 번만 말하면 문제 되지 않고 반복적으로 이어서 말하면 듣기 안 좋다는 말이에요. ^^

  1. 하하 오늘 언어교환가서 yes yes right right 이것만 몇번을 쓰고왔는지 참 ㅎㅎㅎㅎㅎ 새로운 것 알아갑니다. 감사해요

  2. 감사합니다.
    마이클 선생님을 알게된지 한달도 안되었지만
    이젠 열혈 팬이 되어서 매일 찾아와 듣고 있습니다.
    정말 친숙하게 한국어로 영어의 차이점을 알게 해 주셔서
    이해도 빠르고 정말 잘 배우고 있습니다.
    마이클 선생님 항상 건강하세요!! 고맙습니다!!

  3. 정말 한국인들에게 필요한 강의네요.
    이런 문화차이때문에 한국분들이 영어로 말할때 무례하게 들릴때가 있어요.

  4. 제가 자주 사용하는 어투라서 깜짝놀랐네요. 그래서 머리에 쏙쏙!
    어디에서도 이렇게 명확한 설명을 들어 본 적이 없어요.
    원어민이 아니라면 이런 미묘한 차이를 잘 모를거 같아요.
    윗분 말씀처럼 가려운 곳을 너무 잘 긁어 주시네요.
    마이클님 별명 효자손 해야겠어요~ ^^

    저도 혜민스님 트윗보고 왔는데, 정말 행복한 며칠입니다.
    여길 왜 이제 알았나 싶어요.
    감사합니다!!!

  5. 혜민스님 트윗통해 알게됐는데 정말 가려운 곳을 팍팍 긁어 주는 포스팅과 팟캐스트, 강의들.
    완소 사이트네요. 감사해요.

    Thanks for your useful tips.

  6. 저 같은 얼치기 수준 영어 학습자에게 딱 필요했던 강의들입니다ㅜㅜ
    너무 감사하게 듣고 있어요 책 나오면 꼭 살게요!

    참 언제 기회가 된다면 미국 지역별 방언차이도 짬짬이 알려주세요 궁금해요~

  7. 와,,,그랬구나! 모르고 자주 사용했던 표현인것 같네요. 다음부터는 고쳐야겠네요. 알토란 같은 포스팅!

  8. 항상 좋은 강의와 설명에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제 질문은 위의 내용과는 다른데요 이해를 부탁드립니다.

    마이클 선생님 평소에 질문을 드리고 싶은게
    하나 있었는데요, 오늘 생각이 나서 문의드리는대요
    5분 강의에 한번 설명을 부탁드립니다.

    제가 궁금한 것은 대화중에 would와 Might가 
    존대의 표현인지 어떤 경우에 사용하고 어떤 의미인지 어떻게 써야 할지
    잘 모르겠습니다.

    단지 will과 may의 과거 정도로만 알고 있구요 어감이 잘 와닿지
    않아서 말 입니다.

    감기 조심하시구요. 감사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